논산 양촌자연휴양림서 늦가을 ‘즐거움’으로 물들이다

첨부파일 | 양촌자연휴양림 숲길걷기 및 숲속음악회 (7)-003.jpg [739401 byte]
양촌자연휴양림 숲길걷기 및 숲속음악회 (2)-002.jpg [859052 byte]
양촌자연휴양림 숲길걷기 및 숲속음악회 (1)-001.jpg [602436 byte]
양촌자연휴양림 숲길걷기 및 숲속음악회 (8)-004.jpg [794346 byte]
양촌자연휴양림 숲길걷기 및 숲속음악회 (9)-005.jpg [701111 byte]

2017-11-13

산림공원과

- 양촌자연휴양림과 함께하는 숲길걷기와 숲속 작은음악회 ‘성료’ -

논산문화원(원장 류제협)과 늘푸른나무(대표 권선학)가 주관하고 논산시(시장 황명선) 후원으로 열린 ‘양촌자연휴양림과 함께 하는 숲길걷기와 숲속 작은음악회’가 시민 3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성황리에 열렸다.

오전 9시 30분 양촌자연휴양림 주차장을 출발해 휴양림순환숲길을 도는 5km코스로 1시간 30분정도 숲길 걷기 후 양촌자연휴양림 잔디광장에 도착해 숲속작은음악회를 즐기는 순으로 진행됐다.

숲속 작은 음악회는 가을과 어울리는 논산시립합창단 베이스 최설과 알토 손지유를 비롯해 청소년동아리 ‘이데픽스’,‘어플로우’, 뮤직밴드 티나, 혼성듀오 마오 등이 출연해 늦가을을 즐거움으로 물들였다.

시 관계자는 “사람은 느리게 걸으면서 정서가 안정되고 행복을 느낀다”며, “자연을 걷고 숲속음악회를 통해 가족과 사랑하는 사람과 소중한 시간이 되었길 바란다”고 말했다.
(사진 행사 장면)

목록